이제 몇일 후면. 보조금 규제가 없어진다.. (원래 보조금은 불법이다.)
하지만, 보조금 규제가 없어진다는 것은. 합법적으로 보조금을 줄 수 있다는 것이다.

지금까지는 공짜폰의 경우 불법 보조금(통신사에서 1년에 한번씩 벌금을 낸다.)을 받아
불법이기 때문에 3개월만 사용하면, 다른 통신사로 번호이동이 가능하다.

하지만 이제 곧 보조금 규제가 없어지면, 보조금이 자유로와 진다.
허나, 그에 대약 조건이 붙는다. 그건 바로 약정..

보조금이 얼마가 될지는 모르지만. 대체로 1년에 12만원씩. 2년이면 24만원
3년이면 36만원 정도를 받을 수 있다는 것이다.

어찌 보면 좋을 수도 있다. 3년 약정에 장기 보조금 대략 9만원 정도를 합한다면
45만원 정도가 된다. 거기에 부가서비스나 요금제 의무를 들 경우 50만원 이상이
제품 가격에서 DC된다. 그정도면. 꽤 괜찮은 휴대폰을 공짜로 구입할 수 있다는 것이다.
(물론 통신사 이동을 해야 겠지만.)

이렇게 좋은데. 머가 나쁠까? 3년 약정을 하고. 휴대폰을 분실한다면?
번호이동도 불가능하고 해지도 불가능하다. (해지의 경우 엄청난 위약금이)
기기값 다 주고 휴대폰을 사 기변을 해야 된다. (세티즌 중고장터에서 사도 되지만. 가격이 오를것이다.)

만약에 고장이 난다면? 정말 말도 안되는 수리비를 내야 한다.
(얼마전 SPH-B2300 제품 LCD위에 투명 플라스틱 커버가 깨져 수리를 하려고 했더니 상판을 갈아야 한다면서 12만원을 달라고 한다. 나는 그냥 KTF로 번호이동을 했다.)

이제 약정 제도가 생기기 전 정말 좋은 조건이 있어. 오늘 바로 번호이동을 했다.

KTF SHOW EVER EV-W350




B2300에서 EV-W200으로 공짜로 번호이동 (물론 가입비는 냈지만) 다시 MS500으로
번호이동 -> 그리고 실질적인 마지막 공짜폰 W350 번호이동 (해지 이력으로 가입비 무료)

MS500은 너무 많이 풀리고. 기기가 안좋아. 세티즌에서 중고로 대략 5~7만원 선에
판매를 할 수가 있다.

W350에 붙는 의무요금제(2달)인 E마트 할인 요금제... (나는 전화를 잘 걸어.. 별 차이 없다.)
의무 부가서비스인 벨링빅5 (월 2,200원 2달 의무) 거기에 무료 배송 + 가입비 무료(재가입)

머 대략 4,400원 주고. 바꾼 것이다..

이제 이 폰을 쓰다 실증이 나면. 나는 2년 또는 3년이라는 족쇄를 차고 휴대폰을 사용해야 된다.

굿바이~ 공짜폰~

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

top